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지옥계곡을 보고 그냥 돌아갈까 잠시... 고민했지만..

이왕 온 거 다른 곳도 가보기로 했어요..

 

바로 거대한 온천호수인 오유누마와 오쿠노유를 보러 갔습니다.

 

 

 

살짝 경사가 있는 산책로까지만 해도 여유가 있었어요..

 

 

 

그리고 이 이정표를 따라....

 

 

 

꽤 가파른 계단이..ㄷㄷ

 

사실 그냥 날이 좋았으면 천천히 갔을텐데..

비가 계속오고 하니까 더 힘들더라구요..ㅠㅠ

 

 

 

그리고 오유누마를 볼 수 있는 전망대에 도착하니..

 

온천물에 비가 닿으니까 엄청나게 수증기가 올라오더라구요..^^:

그래서 처음에는 이게 오유누마 인지도 몰랐던..ㅋㅋ

 

 

 

이렇게만 봐도 규모가 꽤 큰 온천호수라는 걸 알 수 있었습니다.

 

 

 

가끔 바람이 강하게 불면 수증기가 날아가서 조금 보이더라구요..^^:

 

 

 

그리고 아예 이렇게 안보이기도 하고..ㅋㅋ

 

 

 

그리고 다시 이 길을 따라 쭉 가다보면..

 

 

 

오유누마 보다는 규모가 작은 연못 규모의 온천이 나타나는데..

여기는 오쿠노유(奥の湯) 입니다^^

 

 

 

내려와서 일단 오쿠노유를 보기로 했어요.

 

 

 

오쿠노유는 히요리산의 분화구의 일부라고 합니다.

 

 

 

표면온도가 75~85도로 굉장히 높고 중앙부에서 격렬하게 끓어 올라온다고 하네요

 

 

 

 

 

 

 

쉴새없이 계속 나옵니다..^^:

 

 

 

그리고 중간에 주차장을 거쳐서..

 

 

 

오유누마(大湯沼)에 왔습니다.

 

 

 

히요리산의 분화때 생긴 분화구로 크기 1km의 표주박 모양이라고 하네요

바닥에서는 130도의 유황천이 분출하고, 표면은 50도 정도라고 합니다.

 

 

 

하지만 역시나 비 때문에 수증기가 엄청 올라와서 제대로 된 모습을 보기 어려웠네요..ㅠㅠ

 

 

 

 

 

바람이 도와주면 그나마 이정도 볼 수 있고..ㅋㅋ

 

 

 

 

 

바닥에서 부글부글하는게 보였습니다.

(포스팅 마지막 동영상에서도 보실 수 있어요^^)

 

 

 

규모가 거대한 만큼 수증기도 엄청나서..

앞이 제대로 보이지 않을때도 많았습니다.

 

다시 마을로 가려면 아까 그 전망대로 가거나 이 도로로 가야하는데..

저는 그냥 도로를 따라 가보기로 했습니다.

 

 

 

뒤돌아서 오유누마의 모습도 한번씩 담아보구요^^

 

 

 

 

 

 

 

어느정도 벗어나니 유황으로 추정되는 것들이 많이 보였는데..

예전에는 유황채취도 많이 했었다고 합니다^^

 

 

 

 

 

한참을 가다보니 산책로가 통제되어 있었습니다.

사실 이 산책코스로 가다보면 천연족욕탕에도 많이 들르거든요..

 

오유누마에서 흐르는 온천수로 만든 족욕탕이 있다고 들었는데..

여행전에 막혔다는 이야기는 미리 듣고 와서 아쉽지는 않았네요..

 

 

 

암튼 진입을 못하게 막아놨습니다.

 

 

 

사실 정확한 이유는 모르겠고..

뭔가 사고가 있거나.. 지진이나 분화가 일어났거나 한게 아닐까 싶었습니다.

 

암튼 천연족욕탕은 한동안 이용을 못하게 된 것 같습니다.

 

 

 

신고
  • 밓쿠티 2017.07.12 08:54 신고

    저도 일본어를 잘 몰라서 무슨 내용인지 모르겠지만 하여튼 족욕탕은 이용을 못하게 되었군요ㅠㅠㅠ아쉽네요ㅠㅠㅠㅠ

    • ageratum 2017.07.13 22:30 신고 수정/삭제

      뭔가 지대가 불안정하거나 그런거 같아요..
      안전을 위해 막아둔거 같았습니다 ㅠㅠ

  • viewport 2017.07.12 09:21 신고

    멀리서 보면 계곡에서 김이 나오는것 같네요....

  • 일본 온천 지역은 좀 무섭긴 하지만 정말 신기하긴 하더라구요^^
    사진에서 보는 수증기만으로도 엄청 뜨거워 보이네요 ㅎㅎㅎ

    좋은 포스팅 넘 잘봤습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 무섭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하네요.
    어떤 사고가 있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지금도 사고가 날 수 있을 정도로 위험한 곳이라고 하니 더 그렇게 느껴지는 거 같아요.

  • 슬_ 2017.07.13 13:13 신고

    히야... 수증기가 정말 대단해요. 이세계에 온 거 같아요ㅋㅋㅋ
    안내문을 자세히 읽어보니 오유누마 쪽에 있는 다이쇼지옥의 분출이 심해지기도 했고
    천연족욕으로 가는 길에 나무가 기울어져서 진입 불가라고 하네요.
    사진 첫번째에 있는 저 회색 뭉게뭉게가 다이쇼지옥인데 장난 아니긴 하네요;;

    • ageratum 2017.07.13 22:32 신고 수정/삭제

      앗.. 그렇군요! 이제서야 이유를 정확히 알게된..ㅋㅋㅋ 감사합니다^^
      사람들이 다들 저 천연족욕탕이 좋다고 하던데.. 아쉽긴 하더라구요..^^:

  • 베짱이 2017.07.13 23:01 신고

    안개인가 했는데 수증기군요.
    뭔가 을씨년 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내네요. ㅋㅋ

  • 와~ 멋지네요. 온천호수라니 꽤 규모가 있어서 차도도 인도도 어딜가도 수증기가 자욱한게 안개처럼 묘한 분위기를 내네요+_+ 멋져멋져.

    • ageratum 2017.07.16 20:47 신고 수정/삭제

      바람이 세게불면 수증기가 다른데로 날아가고 그래서 분위기가 조금씩 변하더라구요 ㅋㅋ
      사실 비때문에 정신 없었지만.. 그 나름의 분위기가 좋았던거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