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얼마전 르 메르디앙 서울 호텔에 다녀왔습니다.

뭔가 생소한 이름의 호텔이다 생각하실 수도 있는데..

신논현역 근처에 있는 리츠칼튼 호텔이 리모델링하고 이름을 바꿨더라구요.


암튼 그래서 예전에 있던 옥산뷔페는 없어지고,

<셰프 팔레트>라는 뷔페가 새로 생겼습니다.




누나가 리츠칼튼 호텔일때 회원권 구입을 했었는데

그때 남은 뷔페 쿠폰을 사용할 수 있다고 해서..

친한 동생녀석과 같이 왔습니다.


2인 방문시 50% 쿠폰이 있었거든요.

셰프 팔레트가 되면서 저녁 뷔페가 1인당 98,000원이라는 엄청난 가격이 되었지만..ㄷㄷ


암튼 쿠폰은 써야하니 왔습니다 ㅋㅋ




로비에서 오른쪽으로 쭉 가면 셰프 팔레트가 있습니다.




자리를 안내받고..




테이블에 있는 탄산수를 따라줍니다.

2인당 1병인거 같더라구요.




냅킨과 물티슈 같은거는 다 못 쓸 정도로 많이 세팅되어 있었습니다 ㅋㅋ




처음에는 한잔에 이 가격인줄 알았는데..

다행히(?) 3잔이 같이 나오는 샘플러 같은거였어요..

물론.. 그래도 비싸지만...ㅋㅋ




일단 어떤 음식이 있는지 쭉 둘러보기로 했습니다.


김치류가 다양한데 오른쪽에 있는 김치는 건강을 생각한 저염김치에 명장이 만든거라고 하더라구요.




스프류들도 나름 다양하게 있었어요..








게장, 젓갈류 같은 것들인데..




제주 황게장이라고 하네요..


이제는 웬만한 분들은 다 아시겠지만..

나란 인간, 갑각류 알러지 있는 인간..ㅠㅠ


못먹는거..




오동통한 깐쇼새우도 못 먹는거..




대신 소고기 탕수육이 있었는데..

이거 정말 맛났습니다 ㅋㅋ




난과 레드 커리..




팔보채와 볶음밥..




스노우 크랩이라고 하는데.. 한마디로 대게가 계속 나옵니다.


하지만 못 먹고..




랍스터도 맛나게 나오지만 못 먹고..ㅠㅠㅠㅠ




대하구이도 못 먹고..ㅠㅠ


혹시나 가시는 분들은.. 저 대신 많이 드시고 오세요 ㅠㅠㅋㅋㅋ


대신 옆에 찜기를 열어보니 전복이 있어서..ㅋㅋ

그거 많이 먹고 왔네요..^^:




스테이크류도 괜찮았습니다.




튀김류..












암튼 여러가지들이 있고..ㅋㅋ




커다란 치즈 안에 있는 샐러드도 있고..




회, 초밥 코너가 있는데..

솔직히 말씀드리면 저는 별로였어요.








화려한 디저트들도 있고..




음료수는 생과일로 직접 만든 과일주스들이 각 병에 담겨져 있었습니다.

그냥 꺼내서 드시면 되요^^




아이스크림도 따로 한 통씩 들어있습니다.




커피는 직원분께 말씀드리면 테이블로 가져다 주십니다




아이스 홍시와 요거트도 있구요..




사진 찍느라 예쁘게 담느라 고생했네요 ㅋㅋ

양갈비가 특유의 냄새도 안나고 맛났어요

육회 같은것도 퀄리티는 좋았습니다.




초밥이나 회는 좀 아쉬웠네요.

초밥 종류도 적고, 네타도 작고..

회는 신선도나 맛이 전체적으로 좀 아쉬운 느낌이었습니다.


항상 이런 뷔페에 오면 회나 초밥을 많이 먹는데,

이 접시 먹은게 끝이었어요.




아.. 그리고 다른건 모르겠고..


메밀소바는 정말...ㅋㅋㅋ

만든지 오래된거 같으면 좀 빼두시길..ㅠㅠ

면이 다 뭉쳐서 떡이 될때까지 두면 어찌... 제가 싸구려 뷔페 온 것도 아니고 ㅋㅋ




LA갈비 맛나니 많이 드세요..ㅋㅋ

소고기 탕수육도 맛납니다^^




그리고 한참후에야 알았던 파스타, 피자 코너..ㅋㅋ




피자는 화덕이 따로 있어서 말씀드리면 바로 구워주십니다.




보쌈이나 불고기도 같이 있더라구요..






토마토 파스타와 마늘, 오일 파스타를 요청하고 가져왔습니다.


토마토 파스타는 맛있었는데..

오일 파스타는 좀 오묘한 맛이..^^:




그리고 이 피자가 대박인게..

사람이 적어서 그랬는지 뭔지 모르겠지만..

치즈가 말도 안되게 많이 들어가있어서 정말 맛있었네요 ㅋㅋ


크기는 손바닥정도 인데.. 암튼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디저트로 먹은 아이스크림..

강추!




디저트는.... 솔직히 난감한 것들이 많아서..^^:

뭔가 일반적인 디저트의 맛이 아니랄까..

생긴거는 예쁜데 암튼 좀.... 음.. 그랬어요 ㅋㅋ




그러니 그냥 아이스크림을 하나 더 먹읍시다 ㅋㅋ




말씀드렸듯이 커피는 요청하면 가져다줍니다^^

라떼 이런것도 되는거 같았어요.




저희가 조금 늦게가서.. 거의 마감시간까지 있다보니..

자리가 썰렁하네요..^^:


평일이라서 손님들이 적은거 같긴 했습니다.


암튼 맛있게 잘 먹었어요.

전체적으로 음식들도 정갈한 느낌이고.. 

그런데 맛있는건 정말 맛있고, 아닌거는 완전 아닌것도 있어서..


솔직히 98,000원 다 내고 갈만한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저야 반값에 다녀왔으니 괜찮았지만..


뭔가 행사도 종종 하는거 같으니..

그런거 이용해서 한번 다녀오시는건 괜찮지 않을까 싶습니다^^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강남구 역삼동 602-4 르메르디앙서울
도움말 Daum 지도
  • viewport 2017.11.07 08:48 신고

    리츠칼튼 예전에도 유명했는데 지금도 맛은 당연하겠죠?

  • 밓쿠티 2017.11.07 11:21 신고

    딱 좋다고 하기에도, 그렇다고 별로라고 하기에도 애매한 곳이었군요ㅠㅠ음식별로 편차가 심했나봐요ㅠㅠㅠ
    그래도 ageratum님이 못 드신 갑각류라든지 고기 종류는 괜찮은 것 같아요 ㅋㅋㅋ

    • ageratum 2017.11.14 00:11 신고 수정/삭제

      뭔가 깔끔하고 괜찮긴한데..
      가격 생각하면 아쉽고..ㅋㅋ
      솔직히 리모델링 전 뷔페가 나았던거 같아요..^^:

  • 우와! 50%해도 1인당 5만원 ㄷㄷㄷ 그래도 호텔 뷔페답게 고급스런 음식들이 많네요+_+
    입맛이 싸서 그런가 불고기가 제일 눈에 들어옵니다 ㅎㅎ

  • 고급스러워 보이는군요.
    잘 먹고 가요.

    행복한 수요일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