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RAVEL Life/'14 일본 북큐슈 벚꽃여행

일본 북큐슈 벚꽃여행 - 00. 프롤로그

by ageratum 2014. 4. 15.
반응형

얼마전 일본 북큐슈 지역으로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목표는 바로 벚꽃 실컷 구경하기!

 

벚꽃이 한창 피고 있던 3월 31일부터 4월 4일까지 여행을 다녀왔어요..

 

작년의 경우 예상보다 약 10일 정도 일찍 벚꽃이 만개했었다는 이야기를 듣고 걱정을 했으나..

제가 갔을때는 타이밍 좋게 만개된 벚꽃을 실컷 보고 왔습니다.

 

암튼 이제 그 이야기를 풀어볼까 합니다..

글솜씨는 원래 없었으니 이번에도 역시나 사진 위주의 여행기로..^^

 

그러고보니 반년 넘게 블로그를 제대로 안했는데,

이번 여행기가 예전처럼 열정적인 블로깅을 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솔직히 저도 저를 잘 모르겠어요..-_-;;ㅋㅋ

 

 

 

후쿠오카를 대표하는 오호리공원에는 벚꽃을 즐기는 사람들이 삼삼오오 모여있었습니다.

평일임에도 불구하고 돗자리 깔고 먹고 마시고..ㅋㅋ

 

 

 

후쿠오카 성터 주변에서 진행중인 사쿠라 마츠리(벚꽃축제)를 볼 수 있었습니다.

역시 벚꽃은 밤 벚꽃놀이가 더 재밌죠^^

 

 

 

3일 동안은 북큐슈 레일패스로 다른 지역을 구경하러 갔는데,

첫번째로 들른곳은 유후인이었습니다.

긴린코 호수는 여전히 잔잔하네요..^^

 

 

 

다음날 들른 고쿠라성이었습니다.

사실 큰 기대를 가지고 간게 아니라 그냥 저번에 가보지 않아서 와본거였는데..

알고보니 고쿠라성 주변은 벚꽃놀이의 명소더라구요..!

 

 

 

고쿠라에 온 김에 조금 더 위에 있는 모지코 지역도 다녀왔습니다.

 

 

 

레일패스 사용 마지막 날엔 아소산에 다녀왔습니다.

활화산의 위용을 제대로 볼 수 있었네요..

아쉽게도 비가 오는 바람에 정신 없었던 기억이 납니다..^^:

 

 

 

때마침 쿠마모토성이 야간개장을 한다는 소식에 후쿠오카로 복귀하기전 들러봤습니다.

'사진빨'은 제대로 받았네요..^^:

 

 

 

여행의 마지막 날엔 다자이후 텐만구에 들렀습니다.

학문의 신을 모시는 곳이라는데.. 저랑은 이제 상관 없을거 같지만..

그래도 한번쯤은 와보고 싶은 곳이었어요^^

 

 

 

그리고 호텔 근처에 있던 쿠시다 신사에도 들러봤습니다..

우리로선 기분 좋게 볼 수만은 없는 곳이긴 했지만요..;;

 

 

이번 여행은 큰 틀만 잡고 다녀온 여행이었어요.. (계획 세우기 귀찮았다고 하는게 맞을지도..;;)

예전에는 타임테이블을 만들어서 그대로 움직이려고 했지만,

조금씩 제 여행 스타일에도 변화가 생기고 있는 것 같습니다..

물론 그 습관을 다 버리지는 못했지만요..-_-;;ㅋㅋ

 

암튼 프롤로그를 통해 보여드린 내용을 조금씩 풀어볼까 합니다..

이번엔 좀 열심히 포스팅 해볼게요..^^:

 

 

 

반응형

댓글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