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여행294

[일본/교토] 오랜만에 다시 찾은 아라시야마 교토역 카페에서 가볍게 아침을 먹은 후..JR타고 아라시야마로 향했습니다. 보통은 오사카에서 아라시야마로 오느라 한큐 아라시야마역으로 왔지만..이번에는 교토역에서 오느라 사가아라시야마역에서 내렸네요..그래서 뭔가 굉장히 어색한 느낌..ㅋㅋ 그리고 바로 옆에 토롯코열차를 탈 수 있는 토롯코사가역이 있어서.. 혹시나 바로 탈 수 있나 보기위해 들어왔지만..입석만 남아있어서 그냥 나왔네요 ㅋㅋ 그리고 아라시야마 거리로 나와서.. 가장 가까이에 있던 노노미야신사에 갔습니다.솔직히 말하면 이미 여러번 간 곳이라 굳이 안가도 되지만..친구는 처음이었으니까요 ㅋㅋ 무슨 나무가 가득 쌓여있는데.. 소원을 적은거 같네요^^ 관광객이 너무 많아서 돌아다니기 힘들정도..ㄷㄷ 노노미야 신사는 조용히 산책하는 느낌으로 천천히 .. 2018. 10. 10.
[일본/교토] 발길따라 들어가 본 야사카 신사(八坂神社)의 야경 저녁을 먹고 숙소로 다시 돌아가기로 했어요. 버스를 타기 위해 기온 상점가인 시조도리 끝에 왔는데.. 그러고보니 항상 밖에서 보기만 하던 야사카 신사(八坂神社)에 불이 들어와있어서그동안 가보지도 않았고 야경도 담아볼까 싶어서 들어가봤습니다. 정말 계획없이 그냥 발길따라가 들어가봤어요 ㅋㅋ 제가 알기론 야사카 신사는 야간에도 항상 이렇게 개방된다는거 같더라구요. 손 씻는 곳도 보이고.. 그런데 매점들이 보이는걸 보면 평소와는 좀 다른 야간개장 같기도 하네요 ㅋㅋ원래 이렇게 있는건지 모르겠지만..^^: 암튼 들어왔으니 신사 모습을 좀 담아보기로 했습니다. 신사 중앙에 딱 보이는 곳 흰색등이 환하게 달려있었습니다. 아마도 기업과 같은 곳에서 공납을 하면 등을 달아주는게 아닌가 싶은.. 너무 밝아서 오히려 야경.. 2018. 8. 27.
[일본/교토] 철판요리 오코노미야키 전문점 기온탄토(祇園たんと) 저녁 먹을 곳을 찾아 기온 여기저기를 돌고돌아.. 결국은 하나미코지도리에 다시 왔습니다.그러다 결국은 사진에서 보이는 바로 여기! 기온 탄토라는 철판요리, 오코노미야키 전문점에 왔어요.상호로 검색하니 이미 블로그 리뷰가 수두룩..그러면 최소한 중간은 하겠지라는 생각으로 들어갔습니다^^: 사실 딱히 대안도 안떠오르고 주변 식당들이 다 비싸보여서..ㅋㅋ 기다리는 사람이 많으면 그냥 다른데 가려고 했는데,자리 나면 바로 들어 갈 수 있어서 기다리기로 했습니다.근데 웨이팅 장소도 엄청 좁더라구요. 사장님이 요코하마 팬이신가.. 기다리는 중에 메뉴판을 먼저 받았는데,자리 잡고 1시간이었나 1시간 반이었나..암튼 시간제한이 있는데 괜찮냐고 물어보더라구요. 아무래도 저녁타임이니까 그러려니 하고 알겠다고 했습니다. 그.. 2018. 8. 24.
[일본/교토] 스타벅스 컨셉스토어 가라스마 롯카쿠점(京都烏丸六角店) 은각사 근처 오멘에서 우동으로 점심을 먹은 후..교토 여행때 한번도 안가봤던 교토고쇼에 가보기로 했어요. 어... 그런데 도착해보니 뭔가 휑한 느낌.. 하필 이 날 휴무라서 문을 안열었더라구요 ㅠㅠ1년에 몇 번 안쉬는거 같던데 하필 가는 날이 장날이라고..ㅋㅋ 일단 소나무 밑의 벤치에서 좀 쉬다가..어딜 갈까 계속 고민했는데 친구는 딱히 새로운걸 더 보고 싶어하지 않더라구요 ㅋㅋ 그래서 저녁은 기온쪽에서 먹기로 했으니..가와라마치 근처로 가기로 했어요. 그러다가 갑자기 생각난게 바로 스타벅스 컨셉스토어!스타벅스 교토 가라스마 롯카쿠점(京都烏丸六角店)에 왔습니다. 여기 오려고 버스타고 가와라마치역이 아닌 가라스마역 근처에서 내렸어요.전철로는 한정거장이라 그리 멀지는 않습니다. 이 컨셉스토어의 특징은 전체적.. 2018. 8. 20.
[일본/후쿠오카] 고양이섬 아이노시마(相島) 한바퀴 돌아보기 여행 오기 전 아이노시마에 대해 알아볼때 가장 눈에 띄었던게 바로.. '볼거리가 별로 없으니 섬을 다 돌아볼 필요가 없다' 라는 것이었는데.. 네! 그걸 제가 해버렸습니다! ㅋㅋㅋㅋ 사실 시간이 많이 남은것도 있었지만.. 시원한 가을 바람에 저도 모르게 걷고 싶어졌거든요^^ 그래서 그냥 길따라 계속 걸어보기로 했습니다. 가끔 이렇게 오르막에서 내려다보는 바다풍경도 좋았고.. 사실 오르막도 가파르지 않아서 트래킹하기 딱 좋더라구요 이미 꽤 걸어왔으니 되돌아가지 않아! 산사태 때문에 이렇게 했겠죠? 중간중간 퀴즈가 있으니 푸는 재미도 있습니다. 약 5km 트래킹코스 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가다보니 등대로 올라가는 길이 보여서 올라가봅니다. 내려올때 보이는 바다도 예쁘다고 하니 기대를! 자! 등대는 그냥 인.. 2017. 2. 10.
[일본/사세보] 유미하리다케 전망대 (弓張岳展望台) 가는 방법 빅맨 버거를 먹고 소화도 시킬겸 사세보역으로 걸어왔어요.. 사세보역에 사람이 좀 몰려있어서 뭔가 했더니..역시나 로그킷 햄버거 앞에 기다리는 사람들이..ㅋㅋ 주문은 다 했고, 햄버거가 나오길 기다리는거겠죠^^ 이제 사세보에서의 마지막 일정은 바로.. 유미하리다케 전망대 (弓張岳展望台) 를 가는 것이었어요. 야경 덕후인 저로선 전망대를 포기 할 수는 없었죠! 사실 여기를 어떻게 가야하는지 정확히 몰라서 정보 수집에 좀 고생을 했지만..암튼 시내버스로 다녀올수는 있었습니다. 우선 5번 정류장에서 버스를 타면 되는데.. Y1번 버스를 타면 됩니다. 그런데 하루에 5대..??그렇다보니 시내버스를 타고 전망대를 가려면 시간을 정말 잘 맞춰야 합니다. 암튼 저는 16시 26분 버스를 타고 올라가기로 했어요. 휴일의.. 2017. 1. 2.
[일본/북해도/삿포로] 시로이 코이비토 파크(白い恋人パーク) #2 - 티룸 초콜렛 라운지 - 공장 견학을 마치고 올라오니 이런 체험공방이 보입니다. 코스별로 이용료를 내고 만드는 체험을 할 수 있는거 같더라구요.. 자신만의 시로이 코이비토를 만들거나 그런게 아닐가 싶습니다^^ 그리고 한켠엔 엄청난 퀄리티의 설탕공예품이 판매중이었습니다. 다들 귀엽네요 ㅎㅎ 설탕으로 이렇게 만든다니 놀라울 따름입니다.. 와.. 먹기 아깝겠다 했는데.. 안내문에 먹을 수 없는 색소를 넣었으니 먹지 말래요 ㅋㅋㅋ 그리고 바로 옆에서 이렇게 제작 시연중이었습니다. 먹을 수는 없지만 그래도 설탕으로 이렇게 만드는게 정말 신기했습니다^^ 그리고 또 바로 옆에는 초콜렛 라운지라는 티룸이자 카페가 있습니다. 케익이 정말 맛있어 보이더라구요.. 마음 같아선 다 먹어보고 싶지만.. 그럴수가 없으니.. 이럴땐 혼자 온게 참 슬프네요.. 2016. 5. 27.
엄청 쉬워진 후쿠오카(하카타) 아사히 맥주 공장 견학 예약 방법 언제부턴가 후쿠오카 여행의 필수코스로 자리 잡은 아사히 맥주 하카타 공장 견학.. 견학은 무료이고 누구나 갈 수 있지만, 예약을 꼭 해야 했는데요.. 관련포스트 [일본/북큐슈/후쿠오카] 아사히 맥주 하카타공장 견학기 그동안 일어로 예약을 해야 했기 때문에 불편함이 많았는데.. 이제 한국어 안내 예약이 가능해졌습니다! 하카타 공장만 한국어 예약이 가능하며, 다른 공장은 기존과 같이 일본어로 신청서를 작성해야합니다. http://www.asahibeer.co.jp/brewery/hakata/ 여기로 접속하신 후에 아래의 한국어안내 예약 신청하기를 누릅니다. 우선 견학 날짜와 시간을 고릅니다. 시간대는 대부분 저렇게 세 번 있습니다. 시간을 정하셨다면 참여 인원과 교통수단을 정하고 다음으로 넘어갑니다. 일본어.. 2016. 1. 12.
[일본/북큐슈/유후인] 에키벤 먹으며 특급유후(特急ゆふ)타고 유후인으로.. 벌써 여행 넷째날.. 이 날은 아침 일찍 일어나 유후인으로 향했습니다.. 예전에는 9시쯤에 있는 유후인노모리(特急ゆふいんの森)를 타고 갔지만, 이번에는 처음으로 아침 7시 45분 특급유후 1호(特急ゆふ 1号)를 타고 가기로 했습니다. 아침 일찍 가기로 한 이유는 점심 먹은 후에 무소엔의 온천탕에 가기 위해서였죠..^^ 빨간색 특급유후가 들어왔습니다.. 유후인노모리는 전적 지정석이지만, 특급유후는 자유석이 있습니다. 하지만 그냥 미리 지정석을 예약하는게 좋겠죠? (특급유후는 3량 밖에 되지 않습니다) 사실 특급유후는 유후인노모리 같은 특별열차가 아니다보니 내부가 그냥 밋밋합니다.. 아침일찍이라 샷추가한 진한 아메리카노를 마시고 가다가.. 9시가 좀 넘어서 하카타역에서 미리 구입한 에키벤을 먹기로 했습니다... 2015. 12. 8.